유앤아이치과

유앤아이치과

최신치과정보

홈 > 커뮤니티 > 최신치과정보
해당 게시물을 인쇄,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.
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.
제목 [덴탈투데이]충치도 아닌데 씹을 때마다 이가 아프다면?
작성자 유앤아이 작성일 2019-09-10 조회수 85

이미지 대체문구를 입력하세요


진단 어려운 금 간 치아, 통증 심하면 수복치료 고려

저작습관이 주원인, 치료 후에도 관리 중요

치아에 통증이 생기면 충치를 바로 떠올린다. 하지만 충치가 아니어도 치통의 원인은 다양하며, 가장 흔한 것이 바로 금이 간 치아로 인한 통증이다.

치아에 금이 생긴 경우 진단도 매우 까다로운데, 육안으로 검사를 해도 확인이 어려워 증상에 기초에 진단하는 경우가 많다. 금이 간 치아의 경우 특별한 치료 없이 경과만 관찰하는 경우가 가장 많지만, 통증이나 불편감이 심한 경우에는 수복치료가 필요하다.

치아 겉면만 금이 간 경우부터 치아뿌리 파절까지 증상 다양

금이 간 치아는 일반적으로 다섯 가지로 분류된다. 1)치아의 가장 바깥층을 구성하는 법랑질에만 금이 존재하는 경우 2)치아의 뾰족한 교두 부분이 깨진 경우 3)불완전한 치아의 파절 4)치아가 쪼개진 경우 5)치아뿌리까지 파절된 경우다.

법랑질에만 금이 간 경우는 대부분 특별한 치료가 필요하지 않다. 치아가 쪼개지거나 뿌리가 부러진 경우에는 치아를 뽑는 경우가 대부분이다. 치료가 꼭 필요한 경우는 치아 일부분이 깨지거나 불완전하게 파절됐을 때다. 하지만 법량질에만 금이 있는 경우라도, 환자가 불편감을 호소하거나 통증이 있는 경우에는 수복치료를 진행하게 된다.

음식을 씹을 때, 찬 것을 먹을 때 통증 심해

금이 간 치아는 △윗니와 아랫니 모두 저작 시 큰 힘을 감당하는 어금니, △이전에 치료 받았던 수복물이 있는 치아 △중년 연령층에서 빈번하게 발견된다. 환자가 느끼는 가장 특징적인 증상은 저작 시 통증이며, 찬 것에 불편감을 호소하는 경우도 흔하다.

금이 간 초기에 환자는 찬 것에 불편감과 저작 시 짧은 통증을 느낀다.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자극이 없어도 극심한 통증을 느끼는 자발통에서부터 반대로 통증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까지 금이 간 정도에 따라 다양한 증상을 보여서 진단이 매우 중요하다.

저작 시 통증, 불편감 심하다면 수복치료 필요

치아에 금이 있지만 법랑질에만 존재하여 증상이 없으면 특별한 처치 없이 정기적인 관찰을 한다. 저작 시 통증이나 찬 것에 불편감 등의 자극이 있는 경우에만 통증이 발생한다면 치아를 삭제하고 임시 치아를 장착해 증상 소실 여부를 확인한다.

통증 등의 증상이 소실되었다면 크라운 수복을 진행하고, 증상이 지속된다면 신경 치료를 한 후 크라운 수복한다. 금이 간 치아는 치료 후 얼마나 오래 사용할 수 있을지 정확하게 예측하기는 어렵다. 금이 발생한 부위와 진행 정도, 기간 등에 따라서 어느 정도 예상해 볼 수는 있지만, 환자 개개인 교합의 특성, 선호 음식, 저작습관에 따라 결과가 매우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.

금이 치관부(잇몸 상방에 위치하는 치아 부분)에만 위치한 경우 뿌리 쪽으로 진행된 것보다 비교적 예후가 양호하지만, 금이 치관부의 근원심을 가로질러 진행된 경우는 예후가 좋지 않다.

금이 간 치아를 치료해 통증이 사라졌어도 치아에 존재하는 금 자체가 소실되는 것은 아니다. 치료 후에는 질기거나 딱딱한 음식을 즐기는 습관을 개선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.

출처 : 덴탈투데이(http://www.dttoday.com)2019.9.10.

임은미 교수(강동경희대치과병원 보존과)

download : 첨부파일다운82333_81968_4310.jpg
이전글 :   [덴탈아리랑]치아 기타장애 외래 요양급여비용 1위
다음글 :   [덴탈아리랑]치주염 심할수록 고혈압 가능성 높아져
리스트
게시물 수 : 665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665 [덴탈아리랑]치주염 심할수록 고혈압 가능성 높아져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21 2
664 [덴탈아리랑]치주질환 박테리아, 암의 진행 속도 높여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21 1
663 [덴탈아리랑]청량음료, 치아의 조기 마모 강력한 유발요인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21 1
662 [데일리덴탈]치주염 환자, 위장암 위험 높다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20 3
661 [덴탈투데이]치협 ‘스케일링, 해 넘기지 마세요’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19 2
660 [데일리덴탈]통일시대 대비 남북한 치과계 청사진 나왔다   신규게시물 표시 아이콘 유앤아이 19.11.15 32
659 [덴탈아리랑]노인외래정액제 개편 후 치과 증가율 최고   유앤아이 19.11.07 29
658 [데일리덴탈]치아 재생 줄기세포 유전자 발견   유앤아이 19.11.07 2
657 [데일리덴탈]유엔 정치선언문에 구강건강 담겼다   유앤아이 19.11.06 36
656 [데일리덴탈]정부 치의학 푸대접 연구비 고작 1% 대   유앤아이 19.11.06 27
655 [데일리덴탈]스케일링 건보적용 6년… 국민 구강관리 체질 바꿨다   유앤아이 19.11.06 13
654 [덴탈아리랑]장시간 TV시청 치아 건강에 악영향   유앤아이 19.10.31 63
653 [덴탈투데이]양악수술 건강보험 가능…적용 기준은?   유앤아이 19.10.30 41
652 [데일리덴탈]열악한 구강 상태 뇌 기능 저하   유앤아이 19.10.22 82
651 [덴탈투데이]충치에 관한 오해와 진실   유앤아이 19.10.11 108
650 [데일리덴탈]구강 미생물 조절 세포 찾았다   유앤아이 19.10.08 76
649 [데일리덴탈]향후 10년간 치과의사 전망 좋다   유앤아이 19.10.08 56
648 [데일리덴탈]조선 최초 여성치의 독립운동가 최금봉 여사 아시나요   유앤아이 19.09.27 105
647 [덴탈투데이]부산시 ‘치과의료기기 연구개발·제품화’ 지원   유앤아이 19.09.25 26
646 [데일리덴탈]에나멜 복구 기술 가시권   유앤아이 19.09.25 29
1 [2] [3] [4] [5] [6] [7] [8] [9] [10]   뒤로